문화 읽기

[한국시사일보] 금산군, 제원면 월영산 출렁다리 개통

작성자: 한국시사일보님    작성일시: 작성일2022-04-28 10:46:09    조회: 140회    댓글: 0

금산군, 제원면 월영산 출렁다리 개통

안전성 확보 총력, 최대 1500명 동시 통행 가능

 

 

16fabdc244a381870e70eb63a1c08a20_1651110298_12.jpg
<사진> 금산군청

 

 

[한국시사일보=이호진 기자] 금산군은 금강 상류의 천혜 자원의 아름다운 수변 경관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도록 제원면 원골유원지 일원 월영산과 부엉산을 잇는 출렁다리를 28일 개통했다. 

 

이 시설은 지역 관광개발을 위해 총 58억 원이 투입돼 평균 높이 45m 무주탑 형태의 길이 275m, 1.5m 규모로 조성됐다.

 

이날 열린 개통식에는 문정우 금산군수를 비롯해 주민 100여 명이 참석해 새로운 관광명소의 탄생을 축하했다.

 

군은 출렁다리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지난해 8월부터 11월까지 풍동실험을 진행해 최대 대형 태풍급 풍속인 61.3m/s까지 이상 없음을 확인했다.

 

기초 구조는 70t의 하중을 견딜 수 있는 앵커를 양쪽에 22개씩 총 44개 시공해 최대 1500명까지 동시에 통행할 수 있고 지진에도 견딜 수 있는 구조안전성을 갖췄으며 바닥재 시공에 톱니식 스틸그레이팅 공법을 사용해 미끄럼을 방지했다.

 

, 출렁다리 주변에 데크길 및 전망대·주차장 등 시설을 조성해 인근 원골인공폭포 및 인삼어죽거리 등과 연계한 관광인프라를 확대했다.

 

시설은 현재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하절기 오전 9시부터 오후 6, 동절기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매주 수요일은 휴무일이다.

 

군 관계자는 월영산 출렁다리가 앞으로 군의 대표 관광지로 성장해 방문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며 가족 친구와 함께 많이 방문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금산 관광 활성화를 위해 출렁다리를 중심으로 자연과 지역 전통문화를 연계한 콘텐츠를 만들어 나가겠다군의 관광자원과 인삼약초산업을 연계한 신성장동력을 만들 수 있도록 관광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c) 함께 만드는 인터넷 신문사 '한국시사일보'

<이호진 기자 jiny2570@naver.com>

작성자: 한국시사일보님    작성일시: 작성일2022-04-28 10:46:09    조회: 140회    댓글: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